예술+문화 창작품, 문화 유산에 새 생명 불어넣어

2022-11-22 15:25 출처: Sichuan Provincial Department Of Culture and Tourism

광한, 중국--(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22일 -- 국제 테마 성과 전시회 ‘더 빅 드로우 - 예술 인류학: 싼싱두이와 미술의 융합(THE BIG DRAW‒ Ar[t]chaeology: Convergence of Art with Sanxingdui)’이 2022년 11월 16일 싼싱두이박물관에서 열렸다.

영국 예술 재단(UK Arts Charity)의 더 빅 드로우 ‒ 예술 인류학: 싼싱두이와 미술의 융합은 쓰촨성 문화관광부, 더양시 인민정부, 쓰촨성 문화유산국, 홍콩 무역발전국이 공동 주최하고 쓰촨성 문화관광홍보센터, 쓰촨성 예술학원, 싼싱두이박물관 관리위원회가 공동 조직했으며 쓰촨성 문화 유물 및 고고학 연구소와 더양시 문화·라디오·TV·관광국이 후원하고 있다. 2022년 6월 시작한 이 행사에는 22개 국가 및 지역 33명의 유명 작가와 80여 개 학교 및 대학에서 약 2000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이번 전시회는 옌 사솽(Yan Sashuang) 쓰촨성 문화관광국 부국장이 주재하고 다이 윈캉(Dai Yunkang) CPC 쓰촨성 위원회 홍보부 부주임장이 연설을 맡았다. 다이 부주임장은 쓰촨 지역이 특유의 바-슈(Ba-Shu) 및 고대 슈(Shu) 문화로 유명한 중국의 관광지라고 설명했다. 행사에 참가한 전 세계 작가, 미술 애호가 및 어린이들은 싼싱두이를 각자의 시선으로 묘사하며 문화 유물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었다.

헤 핑(He Ping) 더양시 인민정부 부시장은 이번 행사가 싼싱두이 문화의 창조적 계승을 강화하고 협력 결과를 혁신적으로 적용하며 새로운 장을 열었다고 밝혔다.

재키 청(Jacky Chung) 홍콩 무역발전국 중국 본토 총괄은 이번 행사가 쓰촨성의 박물관 및 문화 기관과 홍콩 투자 기업 간의 심도 있는 협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고 설명했다.

중국 지역 더 빅 드로우 브랜드 홍보대사인 캄 파네사(Kam Panesar)는 “박물관·미술관 문화 및 창조 관광에 대한 영국의 전문성은 세계적 수준이다. 이번 행사로 쓰촨 문화관광국과 예술 및 문화에 대한 영국의 뿌리 깊은 전문성이 어우러져 영국과 중국 모두에서 사람 중심의 문화 및 예술 축제가 구현됐다”고 말했다.

싼싱두이 문화관광개발(Sanxingdui Culture and Tourism Development Co., Ltd.)과 BRDGS 파트너스 그룹(BRDGS Partners Group)은 현장에서 문화 및 창조 제품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멀티미디어 자료: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52971863/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