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 플랫폼, 딜과 손잡고 급여 지급 속도 단축 지원하는 기능 제공

10개 통화 경로 추가해 딜 통한 직원 급여 지급에 소요되는 행정 절차 80% 줄여

2022-11-16 10:26 출처: Wise Platform

런던--(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16일 -- 와이즈 플랫폼(Wise Platform)이 HR 및 급여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선도 기업인 딜(Deel)과 함께 신규 서비스를 출시했다.

이를 바탕으로 고객은 이메일 주소만 있으면 딜을 통해 송금을 할 수 있게 됐다. 또 딜의 결제 인프라에서 10개 신규 통화를 개설하고, 중소기업부터 상장기업에 이르기까지 1만개가 넘는 딜 고객사의 전 세계 급여를 더 간소화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특정 시장에서 딜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은행에서 미국 달러화 또는 유로화 국제 SWIFT 송금을 통해 급여 자금을 조달해야 했다. 이는 비용과 시간이 많이 소요되고 효율이 저하될 수 있다. 또 급여를 지급하려면 통화 선택, 계정 세부 정보 추가, 계정 유형, 주소 정보 등 방대한 양의 직원 정보를 입력해야 했다.

고객은 앞으로 이메일 주소만 있으면 딜을 통해 돈을 보낼 수 있어 이런 단계의 80%가 사라지고 직원에게 급여를 지급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크게 줄어든다. 딜의 고객은 새로운 기능에 힘입어 연결된 와이즈 계정을 통해 19개 현지 통화로 급여를 지급할 수 있다. 더 많은 사람이 가장 적합한 통화로 급여를 받을 수 있게 됐다는 의미다. 결과적으로 고객은 더 빠르고 저렴하며 효율적인 서비스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딜은 2019년부터 와이즈 플랫폼과 파트너 관계를 맺어 왔다. 와이즈는 현재 딜이 150여 개국에서 빠르고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번 발표로 딜의 고객은 직원에게 19개 통화로 급여를 더 쉽게 지불할 수 있게 됐다.

댄 웨스트가스(Dan Westgarth) 딜 최고 운영 책임자는 “와이즈의 새로운 기능을 통해 더 많은 딜 고객이 현지 통화와 현지 결제 시스템을 사용할 수 있게 됐으며 이로써 우리의 기능이 확장되고 와이즈가 제공하는 경험을 전 세계 더 많은 기업에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는 해외 직원 채용과 신입 직원 적응 지원, 급여 지급을 원활히 하고자 딜을 선택한 고객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스티브 노드(Steve Naude) 와이즈 플랫폼 총괄은 “새로 출시한 간소화된 예금 흐름 방식은 딜 고객의 글로벌 급여 관리 프로세스를 혁신해 고용주가 각 사에 적합한 통화로 급여를 즉각적이고 편리하게 지급할 수 있도록 뒷받침한다”며 “이는 와이즈와 함께 할 때 국경 없는 돈의 세계를 구축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예”라고 말했다.

와이즈 플랫폼은 50여 개 은행 및 기업과 협력해 와이즈 기능을 기존 인프라에 통합하고 있다. 이를 통해 국제적으로 돈을 이체하고 수신하고 관리하는 최적의 방법을 갖출 수 있다.

딜(Deel) 개요

딜은 글로벌 급여 솔루션 제공업체로 기업이 어디서나 직원을 채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업은 기술 기반의 셀프서비스 프로세스를 활용해 150여 개국에서 규정에 맞춰 독립 계약직 직원이나 정규직 직원을 단 몇 분 안에 고용할 수 있다. 딜은 현재 중소기업부터 상장 기업까지 1만개 이상의 고객사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와이즈 플랫폼(Wise Platform) 개요

와이즈(구 트랜스퍼와이즈)는 10년간 전 세계 송금 방식을 혁신한 글로벌 결제 인프라를 구축했다. 현재 와이즈 플랫폼에 힘입어 다른 회사들도 와이즈의 혁신적이고 안정적인 서비스에 원활히 액세스할 수 있다. 와이즈는 파트너가 새로운 상품을 직접 구축하지 않고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해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를 통해 파트너사는 신속한 혁신을 도모하고 고객층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고객을 유지하고 확장할 수 있다.

비즈니스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21114005053/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