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연대은행, ‘두나무 넥스트 스테퍼즈’ 금융 지원 사업 접수 성황리 마감

다중 부채 청년 1172명 지원
매칭 지원·멘토링을 통한 자산 형성 지원도 준비 중

함께만드는세상은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 기업 두나무와 추진하는 ‘두나무 넥스트 스테퍼즈’ 금융 지원 사업 접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0월 28일 -- 사회적금융 선도 기관인 함께만드는세상(사회연대은행)은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 기업 두나무와 추진하는 ‘두나무 넥스트 스테퍼즈’ 금융 지원 사업 접수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28일 밝혔다.

‘두나무 넥스트 스테퍼즈’는 금융 지원에서 소외된 청년들을 돕고자 조성된 희망 기금으로, ‘금융 지원’과 ‘자산 형성 지원’ 등 총 2가지 분야에서 지원자를 모집한다.

이중 ‘금융 지원’ 사업의 신청자 모집이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공식 홈페이지에서 먼저 진행됐다.

다중 채무로 고통받는 저소득 청년 600명을 대상으로 1인당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하는 금융 지원 사업에는 모두 1172명의 지원자가 신청해 큰 관심을 보였다.

대상자 선정은 △자립 의지 및 신뢰성 △지원의 필요성 및 긴급성 △사업의 효과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12월 중으로 완료할 계획이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지원 대상자에게는 부채 상환을 위한 금융 지원뿐만 아니라, 온·오프라인 금융 교육의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또 다른 사업인 ‘자산 형성 지원’ 프로그램은 월별 저축 미션을 완료할 경우 동일 금액을 매칭해 두 배의 자산(1인당 최대 360만원)을 형성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금전적인 지원뿐만 아니라 △금융·일자리·커리어 라이프 코칭 전문가의 멘토링 △비전 워크숍 등 자립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도 함께 제공된다. 이 프로그램은 12월 두나무 넥스트 스테퍼즈 공식 홈페이지에서 신청자 모집이 시작될 예정이다.

사회연대은행 김용덕 이사장은 “두나무 넥스트 스테퍼즈 금융 지원은 청년들이 돈 때문에 꿈을 포기하지 않도록 마중물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사회적 의미가 큰 사업”이라며 “이후에도 진행할 예정인 자산 형성 지원 사업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두나무는 2024년까지 ESG 경영을 위해 1000억원을 투자하기로 하고 사회적 가치 창출 및 청년 인재 양성에 힘쓰고 있다.

한편 함께만드는세상(사회연대은행)은 2002년부터 저소득·저신용 금융소외계층을 위해 사회적금융 및 교육 지원 사업을 통한 사회적 자립을 지원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s://www.bss.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