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스코 프렌치 레스토랑 ‘더 화이트’, 가을 신메뉴 프로모션

세련된 공간에서 경험하는 잊지 못할 다이닝
마스터 클래스부터 글라스 와인까지, 풍성한 와인 리스트
10~11월 프로모션, 디너 코스 3+1… 와인 콜키지 n+n

2022-10-04 10:20 출처: 세스코

세스코가 오픈한 프렌치 레스토랑 ‘더 화이트’는 세스코 식품안전 솔루션 ‘화이트 세스코’에서 기원했다. 믿고 먹을 수 있는 고품격 다이닝을 선보인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0월 04일 -- 세스코가 운영하는 프렌치 레스토랑이 가을 신메뉴를 선보이며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종합환경 위생기업 세스코는 서울 강동구 상일동에 오픈한 프렌치 레스토랑 ‘더 화이트(THE WHITE inspired by CESCO)’에서 10~11월 2개월간 ‘디너 코스 3+1’, ‘와인 콜키지 n+n’, ‘스파클링 와인 2+1잔’ 등의 이벤트를 적용한다고 4일 밝혔다.

더 화이트는 편안한 분위기에서 수준 높은 미식을 즐기는 비스트로노미 공간으로, 프랑스 현지를 경험하는 듯한 클래식 프렌치 요리를 선사한다. 레스토랑은 프랑스 폴보퀴즈 요리학교를 졸업하고 현지에서 10여년의 경험을 쌓은 셰프를 중심으로, 실력파 요리사들이 식재료의 맛과 향을 풍성하게 살려낸다.

이번 가을 신메뉴는 △가을 퀴노아 샐러드와 그릴 닭가슴살 △프랑스 부르고뉴산 달팽이 △꼬냑으로 플람베한 한우 본 골수 △비트 부라타 치즈 샐러드 △랍스터 테일과 오렌지 감자 퓌레 △가을 사과 타르트와 홈메이드 솔티드 캐러멜 아이스크림 △갑오징어 파파델리 면 등이다.

기존 인기 메뉴도 함께 맛볼 수 있다. △한우 안심 스테이크와 트러플 감자 밀푀유 △블랙 트러플과 모렐 버섯으로 속을 채워 구운 메추리 △클래식 프렌치 양파수프 △생선살을 갈아 만든 리옹식 끄넬 △그랑 마니에르 수플레 등 다양하다.

이번 가을 이벤트는 4명이 저녁에 같은 코스를 주문하면 1인 식사를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이다. 또 와인 1병을 주문하면 외부에서 가져오는 1병에 대해 콜키지 무료를 적용한다. 3병을 주문하면 3병 콜키지 무료 식으로 무한 반입이 가능하다. 이 밖에도 건배주로 스파클링 와인 2잔을 시키면 1잔을 더 제공하는 이벤트도 있다.

더 화이트는 풍성한 와인 리스트를 갖추고 있다. 와인 미식가를 사로잡을 마스터 클래스 와인 80종부터 가볍게 마실 글라스 와인 8종, 부담 없는 프로모션 와인 10종으로 풍성하다.

미식에 와인을 더하면, 온몸에 낭만이 퍼진다. 더 화이트에서 여유를 느껴보자. 탁 트인 고층 뷰가 시원하게 들어온다. 하늘 아래 산과 들이 보이고, 상일IC를 달리는 차량 행렬이 재미있다. 풍경과 와인에 취한다.

프라이빗 모임도 가능하다. 별도의 8인실과 10인실에서는 작은 정원이 보인다. 메인홀은 물론, 각 룸에도 세스코 공기살균기가 설치됐다. 한층 아래 마련된 ‘더 화이트 라운지’에서는 가벼운 식음료, 디저트, 주류를 맛볼 수 있다.

세스코 담당자는 “소중한 분께 맛있는 음식을 대접하고 싶을 때, 사소한 부분까지 정성스럽게 살피게 된다”며 “식재료 손질과 보관, 정수된 조리수, 식기와 조리 도구 살균 세척, 직원 건강과 청결 상태, 주방과 홀의 공기 흐름, 공기 중 바이러스와 세균 관리까지 세심하게 신경 쓰고 있다”고 말했다.

◇ 세스코 ‘더 화이트’ 레스토랑

△위치: 서울 강동구 상일동 세스코멤버스시티(상일IC와 상일동역에서 차로 5분 거리, 무료 주차)
△예약: 유선 또는 캐치테이블
△오픈: 11:30~22:00(브레이크 15:00~17:30)
△휴무: 매주 일·월요일

세스코 개요

세스코는 글로벌 No.1 종합환경 위생기업이다. 40년 역사와 첨단 과학 기술 연구 개발(R&D)을 바탕으로 해충 방제, 식품 안전, 공기 질 관리, 수질 관리, 바이러스케어 등 위생 관련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