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디어푸드, 유통 단계 최소화한 D2C 신선육 브랜드 ‘육백점’ 론칭

2022-06-09 09:10 출처: 동원F&B (코스피 049770)

동원디어푸드가 D2C 신선육 브랜드 ‘육백점’을 론칭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09일 -- 동원디어푸드(대표이사 강용수)가 중간 유통 단계를 최소화한 D2C (Direct to Customer, 소비자 직접 판매)[1] 신선육 브랜드 ‘육백점’을 론칭했다고 9일 밝혔다.
 
육백점은 ‘세상의 다양한 고기를 만나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국내산 한우와 한돈은 물론, 미국·호주 등 다양한 산지의 고기를 취급하는 신선육 브랜드다. 축산 전문가가 전국의 농가로부터 직접 엄선한 품질 좋은 고기를 중간 유통 경로 없이 자체 식품 온라인몰인 동원몰과 더반찬&을 통해 판매하는 D2C 유통 구조를 갖춰 가격이 합리적이다.
 
일반 축산물의 경우 농장-도축장-육가공-도매-소매 등의 복잡한 유통 단계를 거치는 반면, 육백점은 동원그룹 계열사 동원홈푸드 산하의 축육 부문이 보유한 자체 육가공장과 전국 유통망 등을 활용해 모든 유통 단계를 직접 관리한다. 동원디어푸드는 이를 통해 중간 유통 단계를 축소해 단가를 낮추는 동시에 더욱 신선한 품질의 고기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육백점이 취급하는 한우와 한돈은 ‘당일 생산, 당일 출고’를 원칙으로 고객의 주문과 동시에 발송을 준비한다. 수입육의 경우 온도를 일정하게 유지하는 미세 정온 기술을 보유한 항공편을 통해 국내로 들어와 신선도를 유지한다. 또한 일부 수도권 지역을 대상으로 주문 당일 오후 10시에서 익일 오전 7시 사이에 상품을 배송하는 새벽 직배송 서비스를 운영해 신선한 고기를 제공한다.
 
동원디어푸드는 육백점 론칭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식품 전문 온라인몰 동원몰의 자체 라이브 커머스 채널 ‘D Live’에서 고기 전문 유튜버 ‘정육왕’과 9일 저녁 8시부터 각종 신선육을 최대 40% 할인 판매한다. 또한 한우·한돈을 비롯해 마블링이 풍부한 호주산 MB5 등급[2]의 소고기 등 인기 품목 10여 종을 6월 30일까지 최대 39% 할인 판매한다.
 
동원디어푸드 담당자는 “최근 소비자 물가가 치솟으면서 유통업계에서는 중간 유통 단계를 최소화해 유통 단가를 낮추는 것이 추세”라며 “양질의 단백질을 제공하는 토탈 프로틴 프로바이더(Total Protein Provider)로서 전 세계 각지의 다양한 신선육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1] D2C (Direct to Customer)는 제조업체가 가격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중간 유통 단계를 제거하고, 직접 온라인몰을 구축해 소비자에게 제품을 판매하는 방식이다.
[2] MB는 호주산 소고기의 등급을 나타내는 말로, MB1~9등급으로 구분하며 숫자가 높을수록 높은 등급이다. MB5는 미국산 소고기 최고 등급인 프라임 등급의 수준이다.

웹사이트: http://www.dw.co.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